메뉴 건너뛰기

  • 공개상담실
  • 비공개상담실
  • 청소년상담실
상담시간 및 문의안내 상담시간: 평일 오전9시부터 오후7시까지 토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공유일 휴무 문의메일 :  admin@0514627177.co.kr  문의전화 : 051-462-7177~8
서브타이틀
2022.12.22 15:40

시어머니가 이상해요

조회 수 2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저는 결혼10년차로 자녀가 3명인 주부이자 직장맘입니다.

남편은 신혼 6개월 정도 직장생활을 하다가 아버지를 도와야 겠다는 생각으로 자금난을 겪고 있는 부모님 회사에 들어가서 온갖 힘든일을  도맡아 했습니다. 저 또한 육아와 병행하면서 동분서주하여 은행에 쫓아다니면서 회사설비자금을 마련하고 행정업무 또한 도와가면서 어느정도  회사를 키워왔습니다. 

그런데 정말 어려울 때는 시어머니가 직원들 식단도 챙겨주고 하시더니  회사가 자리를 잡으니 자신도 해 보고 싶은 게 있다면서 시아버지를 맡기고 집을 떠나버리셨습니다. 물론 매달 생활비 200만원은 당연히 보내야하는 조건이구요.

시모님이 그동안 고생하신 것은 이해하지만, 저는 세 아이와 회사일 그리고 시아버지까지 도맡아야하는 현실을 받아들이기가 힘듭니다.

저에 대한 시모님의 횡포로 느껴져서 원망과 억울함과 분노가 저를 마음을 책동하고 있습니다.

시모님이 너무 이상합니다. 저는 어떻게 해야할까요?

 

?
  • ?
    admin 2022.12.22 16:15

    네. 그러시군요. 며느리 입장에서 분하고 억울하고 황당한 마음이 드시는 것이 당연합니다. 한 사람에게 이렇게 많은 역할을 맡기는 건 희생을 포장한 폭력이기도 하지요.
    고부간에 성격의 차이나 갈등은 없으셨는지요?
    이런 상황을 남편은 어떻게 받아들였는지요?
    어쩌면 며느리에 대한 신뢰가 커서 인생에 한 번 쯤 일탈을 해 보고 싶은 시모님의 몸부림은 아닐까 하는 생각도 해봅니다. 그리고 시모님의 그 당당함은 어디서 기인한 건지 시어머니의 삶 또한 들여다볼 필요가 있는 것 같습니다.
    시모님이 제자리로 속히 돌아오셔서 심리적인 안정감을 누리고 사시길 기원합니다.

    저희 기관에 내방하시면 더욱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상담이 진행되도록 성심껏 조력하겠습니다.
    문의: 중부산가정폭력상담소 051-462-7177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시어머니가 이상해요 1 정인맘 2022.12.22 2
4 답변 : 정말힘듭니다ᆢ admin 2020.07.24 2986
3 정말힘듭니다ᆢ rkxktm7 2020.07.23 1126
2 답변 : 이미혜씨께... 상담원 2011.11.01 4233
1 이혼하고 싶어요!! 이미혜 2011.11.01 6400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하단이미지